601BISANG

2018 시무식

2018, 01

 

 

 

 

여러 동무. 더불어

초심 놓지 않고

기꺼이 온몸으로

601 20년.

모두에게 감사..

 

새해.

드디어 올해는.

나무 언덕

햇살 좋은 곳

도심에서 조금 멀어진

마음 넓은 곳.

더 실험하고

두루 연결하고

새 꿈꾸는 곳.

종로 구기동에서

함께. 우리답게

춤추어라. 601!!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