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닷 디자인 미술관에서 올해의 에이전시의 “Digilog 601: Harmony thru Design” 전시

 

오프닝 11월 15일: 레드닷 디자인 미술관에서는 올해의 에이전시의 “Digilog 601: Harmony thru Design”를 전시한다.

2012년 11월 16일부터 2013년 1월 6일까지 독일 에센에 위치한 레드닷 미술관에서 올해의 가장 성공적인 에이전시인

601비상(한국, 서울)의 작품과 2012년 최고의 디자인 선정작들을 전시한다.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옛 관세청 건물의 보일러실은

최고의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작품을 위한 장소로 탈바꿈 될 것이다. 방문객들은 국제적인 커뮤니케이션 디자인의 새롭고,

혁신적인 작업들을 기대해도 될 것이다.

11월 15일 목요일에는 오프닝 행사의 일환으로 “Digilog 601: Harmony thru Design” 전시를 초청손님들에게 미리 공개하였다.

이 “레드닷: 올해의 에이전시” 전시에서는 무엇이 최고의 디자인인지 보여주는 기회를 마련하였다.

대한민국 서울에 위치한 디자인 스튜디오 601비상은 젊고 열려있는 작업들로 명성을 쌓고 있고,

그들의 지속적이고 뛰어난 디자인 능력을 인정받아 2012년 레드닷: 올해의 에이전시의 영광을 안게 되었다.

 

(출처) http://en.red-dot.org/vernissage.html

대표님 실장님 생신파티와 회식

 

 

대표님 실장님 생신파티와 회식

 

대표님과 실장님의 생신을 맞이하여 601 식구들이 모두 모였습니다.

오랜만에 다함께 갖는 회식이라 조금은 들뜬 모습으로 자리에 앉았는데요..

레드닷어워드 이후 처음으로 모이는 자리여서 그런지 서로가 더욱 반가웠답니다.

 

그동안 고생했다는 대표님의 건배제의로 회식이 시작되었습니다.

소탈한 이야기와 맛있는 음식 그리고 적당한 알콜과 함께 점점 기분도 즐거워졌어요.

자리가 무르익을 무렵, 몰래 준비했던 선물을 정성으로 전달 드렸는데요.

두 분의 기뻐하는 모습을 보며 얼마나 흐뭇했는지요.

 

이번 레드닷어워드를 준비하며 함께라는 것이 얼마나 소중한 것인지 배울 수 있었습니다.

힘들 때 아플 때 기쁠 때 즐거울 때 서로의 어깨를 나누고,

혼자가 아니기에 가능했던 많은 일들을 경험하며 보람과 행복을 느꼈습니다..

레드닷 올해의 에이전시 2012 수상과 특별 전시를 위해 너무 수고한 601 식구들,

앞으로 함께할 시간이 더욱 기대됩니다.

 

마지막으로 오랜 우정을 쌓아오신 대표님과 실장님의 생신을 다시 한 번 축하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