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D DOT: AGENCY OF THE YEAR
SPECIAL POSTER

Digilog 601: Harmony through Design

The four posters contain symbolic imagery that gives the digilog concept tangible form:
xx & xy expresses the existence itself;
time & space, the exploration of the universe;
east & west, the pairing of East and West;
from & to, creative conversation;
and the ampersand binds each of these opposite
elements into one, giving concrete meaning to digilog.

This poster series, which expresses the concept of digilog as a living thing,
uses overlapping Frog Script to create shapes of biological creatures.
The initial letters of the motifs (XY, TS, EW, FT) form the skeletons,
and symbols that fit the motifs complete the shapes of the bodies.

The use of two complementary colors embodies the concept of mutual production,
while at the same time, this restrained use of color makes the detail
in the posters stand out. The color red also symbolizes Red Dot.

The posters are intended to show how exquisitely form and message
can be combined and also to stimulate the imagination through
the use of purposely ambiguous shapes.

레드닷: 올해의 에이전시 기념 포스터
Digilog 601 : Harmony thru Design

4종의 기념 포스터는 기호화된 이미지를 통해 디지로그를 형상화하고 있다.
xx & xy 는 존재의 정체성을
time & space 는 우주 속 탐험을
east & west 는 동서양의 어울림을
from & to 는 창조적 이야기를 표현하며,
&를 통해 두 대립의 요소를 묶어 디지로그를 구체화하고 있다.

디지로그를 살아있는 생명체로 표현한 이 포스터 시리즈는
개구리 글자의 겹침으로 생명체의 형상을 만들고
주제의 이니셜(X.Y/T.S/E.W/F.T)로 뼈대를 만들고
주제에 맞는 상징(기호와 의미)으로 몸체를 완성하고 있다.

두 색의 대립 또한 상생의 개념을 담았는데
단순하고 절제된 색은 포스터의 디테일을 돋보이게 하고
붉은 색은 레드 닷을 상징하기도 한다.

이 포스터 시리즈는 조형과 메시지의 절묘한 조합을 의도했으며
형상의 모호성을 통해 다양한 상상을 유도하게 하였다.

STYLUS CUP

The <Stylus> cup was designed specially for red dot by Simon Peter Eiber, who was commissioned by
the jewellery makers Schmuckmanufaktur Gebrüder Niessing GmbH. Made of 16.5 kilos of pure tin,
this challenge cup is awarded to the <red dot: agency of the year> for superior design performance and
achievements. After keeping the title of honour for one year, the cup will be passed on to the next winner.
601bisang is the first Asian design agency, followed by previous laureates in Germany(2008~2010) and
Greece(2011), to win the fame.

독일 디자이너 지몬 아이버Simon P. Eiber가 디자인한 스타일러스 컵은 보석 제조 업체에서 특별 제작되었다.
16.5kg에 달하는 스타일러스 컵(순도 100% 주석)은 올해의 에이전시에 선정된 기업의 창의성과 성공을 상징한다.
이 컵은 올해의 에이전시 수상 기업이 1년간 보관하며, 다음해 시상식장을 방문해 반납하면 레드 닷 주최자가
다음 수상자에게 전달한다. 독일(2008, 2009, 2010년)과 그리스(2011년) 등 유럽 국가의 디자인 에이전시에 이어
대한민국 601비상(2012년)이 스타일러스 컵의 주인이 되었다.